Toggle Button
회원 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다 메 록 -
글 수 8,460
  • Skin Info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icon/member_1093595565.jpg99이건 또한 그리운 친구로세~!

알고보면 더러운 동네가 한둘이겠는가.
참고로 마사는 한국 출판계의 더러운 점을 알아가고 있다네.

그래, 그런데 궁금하군!
자넨 어찌 지냈는가!
프랜차이즈의 더러운 점이란 어떤 것인가!

icon/member_1093595565.jpg99금방 팔릴줄 알았던 게임 계정이 이제야 정리가 되었군.
한동안은 게임할 시간도 별로 없겠지......

그나저나 얼추 정리하면 30가까이 나오네.
아무튼 그냥 묵혀서 잃어버릴 돈을 발굴한거니 기쁘구만!
이걸로 책장 한칸은 너끈히 채울수 있다!
아니면 반만 채우고 케러비안 베이좀 가던가.

icon/member_1093595565.jpg99메일 확인하러 다음에 갔더니 가희가 이상형으로 키큰 남자를 꼽은걸 가지고 또 논란이 일었더군.

이런게 바로 열등감 폭발이고 이런게 바로 성차별이지.
자기 이상형을 말한 거가지고 달려들어 뭇매를 때리는,

아니, 자기가 키 큰 남자가 좋다 아니다 말도 못하나?
방송이라고? 그러면 여자 외모 희화해서 놀려먹는걸로 연명하는 개콘은 작가들 참수하고 코미디언들 조리 돌려야 겠지.  
여자는 남자보자 마자 냅다 업드려서 다리라도 벌리란 건가?
그러면 또 걸레라고 까겠지.

한국이 oecd중 성평등지수가 최하위급이고 강간대국인건 무슨 수맥이나 쇠말뚝 때문이 아니야.
한국 남자 새끼들이 여성을 동등한 인격체로 여기는게 아니라 섹스도구로 밖에 안보는 쓰레기라 그렇지.
여자한테서 태어난 새끼들이!


icon/member_1093595565.jpg99흠흠. 오랫동안 해왔던 던파를 얼마전에 접었는데.

이번에 알고보니 이게 또 계정 거래가 되는구만.
주민번호까지 넘어가니 불안하긴 하지만 가격을 잘 받을수 있다면 팔려고 거래 사이트에 올렸다.

그냥 놔두면 또 업데이트 하는거보고 다시 시작할수도 있으니 깔끔하게 계정을 보내는 거지.
그냥 삭제하는거에 비하면 돈도 생기니 좋지 않는가?!

icon/member_1232716277.jpg99분당 입성 축하한다.
담주 금욜날 어떻게 해서든지 가마.



-_-; 그때까지 살아는 있어야 할텐데.
요즘 홍삼빨며 버틴다. 쩝.



icon/member_1093595565.jpg99아~ 마사가 제2의 고향이자 10년을 살아왔던 안성을 떠나게 되었다.
이번엔 분당~ 마사의 레어 업그레이드 성공.

그러나 한가지 안타까운건 있다.
어느날 산으로 가버린 황토, 희야.
이미 토끼의 수명은 한참 지나버렸지만, 어떻게 살았는지, 몇년 살았는지라도 알고 싶었다.
이젠 영원히 미지의 영역으로, 추억의 편린으로 남겠지......


icon/member_1093595565.jpg99개표중~
우선 한명숙은 당선될 확률이 높고 유시민은 낙선될 확률이 높군

일단 한명숙은 정치 수사를 당하고도 당선되었다는게 명박 정권에 한방~아러 통쾌하군,
또한 여성부 장관 출신으로, 여성인권을 깔아뭉개는 현 시류에선 아주 필요한 인재다.

유시민은 아쉽군.
그는 거꾸로 보는 세계사의 저자로서 정치인이 되고 나서도 거꾸로 보는 세계사의 저자로서 부끄럽지 않은 행보를 걸어왔지.
언행일치의 지식인이야.
뭐 오히려 이번에 낙선된 것이 대석때는 득이 될수도 있겠지. 노무현때처럼.

icon/member_1093595565.jpg99이런. 한명숙이 역전을 당했군.
전체적으로 한나라당한테 한방 먹였지만 큰거 두개를 놓쳤네.
아깝군 아까워.

그런 한편 서울은 그렇게 뉴타운 사기를 쳐먹어놓고도 오세훈을 뽑는단 말인가?
이게 정말 놀랍군.

icon/member_1093595565.jpg991주년이라 하늘도 울고 있구나.

이 와중에 명박 정부는 천안함 드립 질이나 하고 있으니 원.
쇳조각에 매직으로 1번 쓴걸로 mbc파업이니 4대강이니 하는 모든 화제거리를 잠재운걸 보면 재주가 없는 놈들은 아냐.

죳같은데 써서 그렇지.

icon/member_1093595565.jpg99스타계에 승부조작이 판을 쳤다는 것이 드러나 후폭풍이 불고 있군.

저그의 구세주, 본좌로 불리던 선수가 유력한 용의자로 지목받는등, 관련 커뮤니티가 죄다 뒤집어졌군.

어떤 의미로는 e스포츠가 스포츠로 가는 과정에서 거쳐야하는 성장통이니, 깔끔하게 정리하고 가면 전화위복도 될수 있겠지만.
그래도 경기 승패에 가슴졸이며 역전에 환호하던 팬들이 받은 상처는 어찌할건가.


Copyright © 2010 Ahnkoon, all rights reserved.